전체 메뉴

우리종합금융, 정기예금 및 수시입출금 상품금리 인상

정기예금 최고 금리 연 5.20%, CMA Note 최고금리 연 4.25%

미디어나비 36.5°C A+ 승인 2022.11.18 11:56 | 최종 수정 2022.11.24 00:29 의견 0

[hpn미디어나비 36.5℃ A+=hpn미디어나비 36.5℃ A+ 기자] 우리금융그룹의 자회사 우리종합금융(대표이사 김종득)은 기준금리 상승에 따라 수신상품 정기예금과 수시입출금 상품(CMA Note) 금리를 인상했다고 18일 밝혔다.

우리종합금융CI.(사진=우리종합금융)

우리금융그룹에 따르면 정기예금은 비대면 계좌개설시 최고 연 5.20%(개인, 세전, 우대포함)이며, 수시 입출금이 가능한 CMA Note는 하루만 맡겨도 최고 연 3.65%(개인, 세전, 우대포함), 1년 동안 맡기면 최고 연 4.25%(개인, 세전, 우대포함) 금리를 제공한다.

우리종합금융은 한국은행 기준금리 인상에 따라 주요 예적금 상품금리를 11월 7일부터 최대 0.50%p 인상했다.

우리종합금융 관계자는 “이번 상품 금리 인상 또한 금리 상승기에 시장금리를 빠르게 반영해 고객들에게 실질적인 혜택을 제공하는 취지”라며 “우리금융그룹 손태승 회장의 그룹 디지털 전환 의지에 따라 디지털 서비스도 적극 강화하고 있다”고 말했다.

우리종합금융은 최근 스마트웹 비대면 계좌개설 서비스를 오픈, 내년 초 오픈을 목표로 고객 편의성 개선을 위한 디지털 채널 고도화도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주요 예적금 상품금리 인상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우리종합금융 홈페이지 또는 스마트뱅킹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 ⓒ 미디어나비 36.5°C 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