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메뉴

우리은행, 기업 인터넷뱅킹 새 단장, 전면 개편

미디어나비 36.5°C A+ 승인 2023.01.17 11:15 | 최종 수정 2023.01.24 21:15 의견 0

[hpn미디어나비 36.5℃ A+=hpn미디어나비 36.5℃ A+ 기자] 우리은행(은행장 이원덕)은 기업 인터넷뱅킹을 전면 개편해 새롭게 선보인다고 17일 밝혔다.

우리은행에 따르면 기업금융플랫폼의 경쟁력을 강화해 기업뱅킹 디지털 전환(DT)에 한층 더 다가선다는 계획이다.

기업 인터넷뱅킹의 핵심서비스 및 사용자 경험·환경을 이용자 중심으로 확대·개편해 인터넷뱅킹을 이용하는 기업 고객들이 편리하게 뱅킹 업무를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다양한 고객 환경에 맞춰 고객들이 이용하는데 불편함이 없도록 최신 웹표준과 웹접근성을 준수하고, 기업 뱅킹을 처음 이용하는 고객들도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서비스 체험과 이용자 가이드를 제공하고 있다.

기업의 자금 관련 내부통제 기능을 강화하기 위해 승인 및 결재 기능을 대폭 개선했으며, 거액이동명세, 결제내역 등을 정기적으로 보고 받을 수 있는 ‘데일리브리핑’ 자금 보고서 기능을 신설했다. 기업의 안심경영을 위한 안전장치도 강화됐다.

결산서류를 한 곳에서 발급할 수 있는‘증명서/확인서 한 번에 발급’ 서비스와 대량의 거래내역을 주기적으로 받을 수 있는‘대량 거래내역 조회’ 서비스도 제공한다. ‘마이페이지’를 신설해 ▲입출금 현황 ▲할 일 목록 ▲자주찾는 메뉴 ▲일정 관리 등 고객에게 필요한 뱅킹기능 및 맞춤형 부가기능을 보여주고 있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기업 인터넷뱅킹이 이번 개편을 통해 더 많은 고객이 더 편리하게 이용하는 기업금융플랫폼으로 거듭나게 될 것”이라며, “차별화된 기업뱅킹을 경험할 수 있도록 디지털 플랫폼 고도화에 더 주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미디어나비 36.5°C 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