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메뉴

[2023년 설] SK하이닉스, 협력사 거래대금 1500억 원 조기 지급

지역 경제 활성화 위해 구성원 대상 이천, 청주 지역 특산품 온라인 판매도

미디어나비 36.5°C A+ 승인 2023.01.18 08:06 의견 0

[hpn미디어나비 36.5℃ A+=hpn미디어나비 36.5℃ A+ 기자] SK하이닉스가 설 명절을 앞두고 중소협력사를 대상으로 1500억원 규모의 거래 대금을 조기에 지급하기로 했다고 18일 밝혔다.

18일 SK하이닉스에 따르면 회사는 “기존 일정보다 1주 앞당겨 대금을 지급해 협력사들의 자금 부담을 줄이는 데 힘을 보태겠다”며, “당사는 협력사들과의 상생을 중요한 가치로 두고, 최근 다운턴으로 어려워진 경영환경을 비즈니스 파트너들과 함께 극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설명했다.

SK하이닉스는 이에 따라 400여 개 협력사와 소속 구성원들이 설 명절을 보내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내다봤다.

앞서 SK하이닉스는 코로나19 후 어려움을 겪는 중소협력사들을 지원하기 위해 2020년부터 거래 대금 지급 횟수를 월 3회에서 4회로 늘렸다. 회사는 중소협력사들의 경쟁력 강화를 위한 ‘상생펀드’도 3500억 원 규모로 운영하고 있다.

상생펀드는 저금리 ‘동반성장’ 펀드 약 3400억원, 무이자 ‘납품대금지원’ 펀드 약 180억 원 등이다.

SK하이닉스는 올 초부터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사업장이 위치한 이천, 청주 지역 농축산물과 생활용품 등을 온라인 장터를 통해 구성원들에게 판매했다. 회사는 명절마다 이천과 청주 사업장에서 지역 특산품 장터를 운영해왔으나, 2020년부터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온라인 장터로 전환했다.

SK하이닉스 김성한 부사장(FE구매 담당)은 “당사는 고객은 물론 지역사회, 협력사 등 대외 이해관계자 입장에서 먼저 생각하고, 힘을 모아 함께 성장 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미디어나비 36.5°C 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